▒▒ 연 세 인 ▒▒ - 17th Anniversary
 
 
 
 
나도작가
시/순수소설/무협소설/판타지소설/일러스트레이션/만화/수필/희곡...또 뭐가 있지?
(글쓰기 5Point / 댓글 1Point )
 
제목   쌈밥연가 - 경계해야 할 문명의 거짓과 권력 작성일  2011-06-21 21:06:41
작성자  디세코 조회수  3952
 

만의법사의 농장에서는 쌈밥파티가 열리고 있었다.



" 일본의 수산물에서는 세슘이라는 원전에서 나온 독극물 성분이 무려 수만배나 나왔다고 합니다. 작은 물고기를 먹은 큰 물고기들에게서 먹이사슬의 영향으로 그 수치는 급증하고 있다고 합니다. "


먹거리의 안전에 대한 대화가 오갔다.


" 우리나라의 성인병 환자가 전국민의 50%에 가깝다는 것은 충격적이지 않습니까 ? 정부차원에서도 손쓰지 않고 있었는데 타락한 정치권력과 악마의 돈 때문입니다. "


" 맞아요. 누적방사능의 먹이사슬처럼 방사능처리나 마약성분을 써서는 안되는데 우리나라의 대부분 음식물에는 방사능 처리라든가 기준치 이하라는 문구와 함께 버젓이 전국민에게 쓰이는데 결국 암과 성인병의 원인이 분명합니다. "


" 돈별이하자고 그런 짓을 하고 정부가 막지 않으니 타락한 세상이 맞습니다. 자연을 벗하며 무공해를 즐기는 이 시간이 행복하지 않습니까 ? 하나님이 주신 시월한 바람 한줄기나 맑은 물 한 그릇만도 못한 것이 타락한 정치가  쓰레기 같은 세상입니다. "


누구도 타락한 세상이 건네는 마약과 방사능 음식을 먹으며 문명의 혜택인양 착각하고 살아가며 암과 성인병에 시달리는 국민이 무려 50%에 이르렀다. 전국민의 반이 병자인 나라는 극빈국에서조차 찾기 힘들 것이다.


식량위기의 북한에서도 그런 일은 없을 것이다. 다른 개발도상국에서도 없을 일이다.


한 중국의 해커 주거지로 이메일이 날아온다.


" 다단계 조직을 통해 접수한 정보들입니다. 조직원들을 통해 다양한 소스로 구하고 있습니다. 해킹을 당한 것으로 아는 경우도 있지만 대부분은 조직원들을 통해 접수되었습니다. "


" 다단계 조직에서 자금은 안정적으로 들어오고있는가 ? 추가적인 조직확장을 해야 한다. 가짜옥팔찌로 수익을 늘려 추가자금 300억원을 확보하라. 일본조직들도 세를 확장중이라고 한다. 등록금을 마련하지 못한 대학생들을 집중적으로 포섭하라. "


중국군과 일본의 사조직들이 돈들이지 않고 남한의 자금을 뺴돌리며 다양한 조직과 정보를 빼내가고있었지만 국내 다단계의 부정적 이미지로 외국의 다단계조직이 사병조직을 키우며 국민들을 사병이나 노예로 삼아가며 해킹마저 일삼고있었다.


타락한 문명의 거짓과 권력에 썩은 정치가 판을 치며 국민인권과 경제 그리고 정의가 무너져내린 이 땅에 누가 정의를 바로 세울까 ? 과거의 민주화세력은 ILO 의 9 ~17 시의 8시간 근로주장도 특근수당 근로기준 준수도 제대로 주장하지 못하는 저능한 어용조직으로 전락했는데.


만의법사의 농장에서는 무공해 쌈밥 파티가 계속되고있었다.


 



 
리스트 새글 쓰기 답변


 

코멘트달기 : 인터넷 예의는 필수!


 


total article : 192 (1/8)
192 작곡 - 랩과 힙합을 가미한 한글가사곡 디세코 13-08-05 7187
191 쌈밥연가 - 혼돈의 시대에 정평언론은 있는가 ?<... 디세코 12-08-16 7586
190 쌈밥연가 - 2012년에 1억 버는 법 연구회 디세코 12-01-07 4512
189 쌈밥연가 - 되돌리지 않는 타락과 과거의 정의들 디세코 11-11-06 3910
188 쌈밥연가 - 경계해야 할 문명의 거짓과 권력 <... 디세코 11-06-21 3953
187 쌈밥연가 - 줄자와 걸레 그리고 라면 한그릇 디세코 11-06-07 4428
186 쌈밥연가 - 만의골에서 만난 사람들 디세코 11-06-07 4458
185 쌈밥연가 - 일본 강진과 쓰나미, 원전사고. 거짓없는 언론... 디세코 11-03-29 4271
184 쌈밥연가 - 아마겟돈인가 탄저병과 생화학 테러 디세코 11-02-19 4235
183 쌈밥연가 - 남북경협에 끼어든 범죄조직 - 아테나 디세코 10-12-26 4057
182 쌈밥연가 - 용의 키스와 뱅크잡은 정의를 키울까 ? 디세코 10-11-29 4360
181 쌈밥연가 - 자본이득은 국민복지없는 악마인가 ? 디세코 10-09-08 4141
180 쌈밥연가 - G20 서울회의와 국가안보의 책임자는 디세코 10-08-18 4307
179 쌈밥연가 - 신불사. 마약게이트의 지도층 범죄와 현실은 ? ... 디세코 10-03-31 4243
178 쌈밥연가 - 정책자금은 일자리와 경제회복을 시킬까 ? ... 디세코 10-02-06 4548
177 쌈밥연가 - 세종시 매입비 60인데 삼성분양이 36만원. 국세... 디세코 10-01-11 4617
176 쌈밥연가 - 일자리 만들기 행정부는 하고있는가 ? 디세코 10-01-10 4296
175 제36회 복사골 백일장 당선작 - 가을걷이 디세코 09-11-25 4084
174 쌈초밥연가 - IRIS 의 현실 재구성과 알권리 디세코 09-11-12 4389
173 쌈초밥연가 - 믿을 수 있는 경찰사법과 범죄구제제도가 주... 디세코 09-11-10 4311
172 쌈초밥연가 - 선덕여왕의 조세개혁안이 필요한 정치경제의... 디세코 09-10-19 4327
171 쌈초밥연가 - 인생을 업그레이드하자. 디세코 09-10-06 4512
170 쌈밥연가 - 산업은행 매각 ? 재경부 매각은 언제. 디세코 09-09-22 4625
169 쌈밥연가 - 국민을 위한 무한돌봄사업을 함께 디세코 09-06-28 4296
168 쌈밥연가 - 인권이 없는 연예계와 경찰의 비리연루 디세코 09-03-18 5274

새글 쓰기
첫 페이지 이전 페이지  1 2 3 4 5 6 7 8  다음 페이지  마지막 페이지